쥴리 손 (Julie Son) 콜드웰뱅커 부동산 공인중… 데이빗 최(David Choi) 위니펙 부동산 리얼터 네이션웨스트 보험 - 마틴권 조상은 부동산 Fast Computer Service
천완희 자동차 딜러 Sun Life Financial 최순실, 민태기 재무상담가 신민경 부동산 BellMTS 이성훈 (Joshua Lee)


이야기방
홈 > 커뮤니티 > 이야기방


이민, 유학, 현지 정착에 관련된 질문은 해당 게시판에 하시길 부탁드립니다. 이곳은 카테고리에 있는 것처럼 감동/웃음/슬픔/지혜/음악/문학 등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무빙세일, 팝니다, 삽니다, 구인/구직, 가라지 세일, 중고자동차매매, 기타 개인 광고 등을 이곳에 올리면 이유불문하고 발견즉시 삭제를 합니다.


총 게시물 1,223건, 최근 2 건 안내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문학 이야기]

그림이 있는 시 - [어머니에게 가는 길] / 장천문

글쓴이 : 자작나무숲  (50.♡.119.246) 날짜 : 2018-05-13 (일) 02:28 조회 : 13
woman-2789944__340.jpg



어머니에게 가는 길 

장 천 문



아이가 지하철 안에서 햄버거를 먹는다.

어머니는 손수건을 들고 

입가에 소스가 묻을 때마다 닦아낸다.

아이는 햄버거를 먹는 일이 세상일의 전부다.

어머니는 침한번 삼키는 일 없이 

마냥 성스러운 얼굴을 바라보는 얼굴이다.


어머니는 성스러운 것에 이끌려

무화과같이 말라간다.

모든 성스러운 것은 착취자들이다.


-------------------------------------------------------------------------

흔하게 볼 수있는 모습이 시인에게는 성스러운 광경으로 비쳐 보였나 봅니다.


아이가 할 수 있는 일이 비록 햄버거를 먹는 일이지만, 아이의 어머니는 오직 아이의 작은 입가에 묻은 소스 닦기에만 전념합니다.  
입가에서 시선을 떼지 않는 이유는 세상에서 제일 귀하고 제일 예쁜 당신 아이의 얼굴이 소스 때문에 더러워지는 걸 조금이라도 허락하지 않으려는 마음 때문이라는 걸 우리는 압니다.
모든 걸 잊고 햄버거 맛에 빠져 오로지 먹는데만 집중한 아이의 모습에 어머니는 한 입의 유혹도 느끼지 않습니다. 오히려 고귀한 분의 성스러운 모습을 보듯 합니다.

그러한 어머니의 모습은 아이가 어른이 되어도 변함이 없습니다. 옷에 작은 국물자욱이라도 묻을까, 신발에 작은 흙탕물이라도 묻을까, 머리결 한 올이라도 흩어질까 시선을 떼는 법이 없습니다. 
공부를 하느라, 직장에서 근무를 하느라 열심인 자녀를 바라보고 지켜보는 어머니에게는 개인의 사적 욕망은 어디에도 보이지 않습니다. 어머니에게 자녀는 성스러운 존재이며 존귀한 존재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는 동안 어머니는, 자신이 인식하지 못하는 동안, 말라갑니다. 자녀의 행복을 위해 모든 집중을 쏟아 부은 어머니의 모습이 마른 무화과 열매에서 보입니다. 겉으로 꽃을 피우지 않고 안으로 담아 둔 채 진미를 위해 자신을 건조시키는 모습과 과정이 닮았습니다.

어머니를 마르게 한 대상은 어머니에게는 항상 성스러운 존재, 즉 자식입니다.
자식들이 착취자인 겁니다. 
부정하면 할 수록 가슴은 더 답답해지고 목이 조여집니다.
어머니의 착취자에서 벗어날 수가 없습니다.

(성스러운 자식도 절대 넘어설 수 없는 유일한 존재, 어머니. 
어머니는 신이 이름을 허락한 유일무이 '절대 이름'입니다.)


2018년 5월 13일 Mother's Day에  - 올린이 -

    

hand-2906458__340.jpg

women-207304__340.jpg










[알림] 이 글은 Ko사랑닷넷(kosarang.net)에 게시된 글입니다. 저작자의 허가없이 다른 사이트에 게시되는 것을 불허합니다.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자작나무숲 님의 이야기방 최신글 [더보기]






총 게시물 1,223건, 최근 2 건 안내
분류 이미지 제목 날짜 추천 조회
생활 이야기
 짧은 독서 5. - 값어치 01:51 0 1
지혜 이야기
 토요일에 읽는 한 줄 - 35 01:16 0 1
문학 이야기  그림이 있는 시 - [어머니에게 가는 길] / 장천문 05-13 0 14
지혜 이야기  토요일에 읽는 한 줄 - 34. 05-13 0 8
생활 이야기  시사 용어 - 케렌시아 04-14 0 43
문학 이야기  그림이 있는 시 - [코고는 아내] / 이재금 04-14 0 39
지혜 이야기  토요일에 읽는 한 줄 - 33 04-14 0 28
생활 이야기  차이점을 아시나요 ? - 1. 매화와 벚꽃 04-12 0 41
문학 이야기  그림이 있는 시 - [유리창] / 이해인 04-11 0 42
생활 이야기  책 속에서 찾은 글. 04-08 0 37
지혜 이야기  토요일에 읽는 한 줄 - 32. 04-07 0 28
생활 이야기  책 속에서 찾은 글. 04-07 0 40
문학 이야기  그림이 있는 시 - [손에 대한 예의] / 정호승 04-05 0 43
건강 이야기  율곡 '이이'의 건강 십훈 04-04 0 50
건강 이야기  50. 한의학의 원리. 16. 염담허무, 恬淡虚无 (The Principles of TCM. 16. Tranquilized mind) 04-04 0 62
지혜 이야기  토요일에 읽는 한 줄 - 31 04-02 0 58
문학 이야기  그림이 있는 시 - [너를 사랑한다] / 강은교 04-02 0 48
지혜 이야기  토요일에 읽는 한 줄 - 30 04-02 0 38
건강 이야기  49. 한의학의 원리. 15. 正氣內存邪不可干 (The Principles of TCM. 15. The pathogenic qi have no way to invade the health body) 03-28 0 79
문학 이야기  그림이 있는 시 - [톱니] / 안미옥 03-18 0 81
지혜 이야기  토요일에 읽는 한 줄 - 29 03-18 0 68
건강 이야기  48. 한의학의 원리. 14. 대의정성, 大醫精誠 (The Principles of TCM. 14. Treatment shows god's mercy) 03-12 0 93
지혜 이야기  토요일에 읽는 한줄 -28 03-10 0 77
지혜 이야기  토요일에 읽는 한 줄 - 27. 03-04 1 94
문학 이야기  그림이 있는 시 -[어머니와 설날] / 김종해 03-04 0 7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온라인 장터/벼룩시장 전문가 칼럼 비즈니스 공지/행사 알림 비즈니스 주소록 클럽(동호회) 정착123 이민/생활정보 이용안내
우정사업본부 제주은행 전북은행 대구은행 광주은행 경남은행 한국수출입은행 수협 농협 한국산업은행 중소기업은행 한국씨티은행 한국외환은행 하나은행 우리은행 신한은행 국민은행 토론토 도미니온 은행 Presidents Choice Financial 스코샤 은행 캐나다 왕립은행(로얄뱅크) CIBC 몬트리올 은행 walmart canada staples canada rona portage daily graphic brandon sun metro news - winnipeg ikea homedepot futureshop costco best buy ctv news - winnipeg global news - winnipeg cbc manitoba winnipeg sun winnipeg free press 11번가 다나와 G마켓 옥션 yelp kijiji ebay amazon pinterest instagram flickr linkedin tumblr twitter facebook google plus dailymotion youtube 야후 빙 다음 네이트 네이버 구글
오늘의 영단어
collegiate Dictionary
[kəlíːdʒtət]
a. 대학의, 대학생 특유의, 대학생용의, 대학 같은, 대학[조합, 단체] 조직…
오늘의 영문장
I sympathize with your point of view, but the system is what it is, so you might as well just go alo…
난 당신의 관점에 공감하지만, 그 체제는 현재의 모습 그대로이므로, 당신이 다른 사람들에게 동조하는 …
영어 속담/격언
Truth lies at the bottom of a well.
진리를 탐구하기란 지난한 일이다.